LG하우시스 로고

A/S신청 고객센터 시공서비스 Global Network

홍보센터

뉴스

LG하우시스, 장애인 표준사업장 ‘그린누리’ 출범

Wed Jul 04 16:06:56 KST 2018

LG하우시스, 장애인 표준사업장 ‘그린누리’ 출범


 


■ 장애인 18명 고용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4일 공식 출범
- 울산·옥산 공장에서 실내외 미화업무, 카페 및 매점 운영 등 담당


■ 장애인들에게 튼튼한 자립 기반을 제공하고 이웃들과 함께 성장해가는 나눔 경영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 다할 것


LG하우시스(대표 민경집)가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완료하고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섰다

이와 관련, LG하우시스는 4일 울산광역시 울주군에 위치한 LG하우시스 울산공장에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인 ‘㈜그린누리’ 출범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고용노동부 김종철 울산지청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남용현 고용촉진이사, LG하우시스 울산공장 주재임원 우명수 상무, LG하우시스 노동조합 장홍철 위원장, ㈜그린누리 송형준 대표 등이 참석했다.


LG하우시스는 장애인 고용 활성화를 통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지난 해 6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번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지난 달 최종 설립 인증을 받았다.


이번에 출범한 ㈜그린누리는 총 51명의 근로자 중 18명이 장애인 근로자이며 이 가운데 13명은 중증장애인 근로자이다. ㈜그린누리는 앞으로 LG하우시스의 울산공장과 옥산공장에서 실내외 환경미화, 카페 및 매점 운영 등의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이 날 출범식에서 LG하우시스 울산공장 주재임원 우명수 상무는 “그린누리가 성공적으로 안착 할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장애인들에게 튼튼한 자립 기반을 제공하고 이웃들과 함께 성장해 가는 나눔 경영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린누리 송형준 대표는 “향후 그린누리 직원들의 역량 향상과 업무 영역 확대에도 힘써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제도는 기업이 장애인 고용을 목적으로 자회사를 설립하면 자회사에 고용된 장애인을 모회사가 고용한 것으로 인정해주는 제도로 장애인들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고 기업들에겐 폭넓은 장애인 고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